동경의 대상을 위한 선한 팬덤 문화

동경의 대상을 위한 선한 팬덤 문화

연예인들을 응원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바로 팬들이다. 응원하는 연예인들을 따라다니고 잘 되게 응원해주고 바란다. 동경의 대상을 위한 선한 팬덤 문화 표현방법은 다양하다. 팬들의 표현방법에 따라 연예인의 이미지와 직결 되기도한다. 동경의 대상의 이미지를 생각하며 활동하는 문화입니다.

<
동경하는 대상을 위한 선한 팬덤문화

팬문화

팬문화의 시작은 예술.문화가 발전함에따라 생겼습니다.

대표적으로 1960년 비틀즈가 대표적이면 한국에서는 1990년대 서태지와 아이들부터 발전했습니다.

팬들에게 연예인또는 따르는 사람들은 광적으로 따라 다닙니다. 그들에겐 연예인과 따르는 사람들이 하는 말과 행동,착용한 의류는 따라하고 싶은 동경의 대상입니다.

무서운 팬문화

팬 문화는 정말 무섭습니다. 잘 못된 표현을 하는 팬들은 사생팬이라하여 연예인의 사생활까지 쫓아 다니는 팬이 있는가하며 범죄자가 입은 티셔츠가 인기가 많아 절판 되는 현상도 발생한 적이 있습니다.

그래도 요즘은 인식이 올바르게 개선되어 선한 팬덤 문화가 생겨나고 있는데요.

기부와 돕는 것을 따르는 사람의 이름으로 하는 것인데 이것도 과하면 문제가 될 것이라는 걱정도 됩니다.

무엇을 하든 과하면 좋지않으니 적당한 경쟁과 본인이 할 수 있는 선에서 행동할 수 있는 자제력이 있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동경의 대상을 위한 무조건 적인 희생이 되지않길 바랍니다.a2

답글 남기기